『한』가족

항공기 발목잡은 조종사 면허증 분실 사건 본문

주절주절/재미난 이야기

항공기 발목잡은 조종사 면허증 분실 사건

마래바 2010.02.13 17:02

어제 (2010년 2월 12일) 김포공항에서 다소 소란스런 일이 벌어졌다.

김포를 출발해 하네다로 떠나는 전일본공수 항공편 하나가 지연되기 시작한 것이다.  원인은 다소 어이없는 데에 있었다.  조종사가 조종에 필요한 각종 면허증을 가지고 있지 않았다.

물론 원칙적으로는 무면허 상태가 아니었지만, 당시 조종사 면허증을 가지고 있지않아 비행할 때마다 항상 소지해야 하는 규정을 어겨버린 것이다.  결국 이 항공편(NH1292)은 5시간 가까이 지연되어 오후 4시 47분에 김포공항을 출발하였다.

문제의 조종사는 부조종사로 하네다 공항 브리핑실(비행을 위해 비행준비를 하고 브리핑을 하는 장소)에 이 면허증들을 두고 서울로 출발했던 것이다.  출발하고 나서야 브리핑실에 남겨져 있던 면허증을 발견했고, 이 사항이 해당 항공기가 도착한 김포에 알려졌다.

오래된 조종사 라이센스 (면허)

오래된 조종사 라이센스 (면허)

하네다에서 도착한 항공편은 바로 다시 일본으로 되돌아가야 했지만 조종사가 면허증 없이 비행한다는 것이 불가능하였으므로, 전일본공수는 일본에서 다른 조종사를 김포로 보내 해당 항공편을 몰고 일본으로 되돌아갔다.  이 과정에서 5시간 가량 지연되었으며, 300명이나 되는 승객들은 게이트 앞에서 기약없이 기다릴 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승객 입장에서는 다소 어이없을 수 있다.

우선 조종사가 늘 소지해야 하는 면허를 출발지에 두고 온 것도 그렇고, 다른 대체 조종사를 투입하는데 5시간 정도 걸린다는 것도 그렇다.

조종사가 자신의 면허를 제대로 챙기는 것은 매우 기본적인 사항이다.  조종사의 실수로 밖에 보이지 않는 명백한 실수다.  조종 면허 외에 다른 필요 면허도 함께 지갑을 통째 두고 왔다니, 당시 뭔가에 혼란스러워 정신없었던 모양이다.

다음은 5시간이나 지연되었다는 점에 대해서다.

조종사를 대체하는데 이렇게난 시간이 오래 걸릴까?

어느정도 오래 걸리는 게 현실이다.

한국, 김포에 체류하는 승무원이 없는 상태에서는 일본에서 조종사를 불러올 수 밖에 없어 그에 따라 소요되는 시간이 많이 걸린다.  새로운 승무원을 찾아 한국으로 보내는데만 적어도 3-4시간 이상 걸린다. 거기다가 조종사가 비행기에 도착해 점검하고 준비하는데 걸리는 법적 시간도 필요하다.  이러다보니 5시간 정도 지연되어 출발했던 것은 어쩔 수 없었던 걸로 추측된다.

도대체 그 부조종사는 무슨 정신으로 자신의 면허증을 흘리고 다녔는지....  그로인해 300 여명의 승객이 5시간이나 지연되었던 걸 생각하면 단순히 실수로 변명하기 어려울 것 같다.  해당 항공편을 타고 (승객처럼 좌석에 앉아) 일본으로 돌아갔을텐데, 비행하는 내내 미안함에 고개들 수 없었을 것 같다... ^^;;


  1. 놀라운 모래조각 작품 (오우 ! 놀라워라 ~~)
  2. 땅으로, 바닥으로, 물속으로 처박히는 자동차들
  3. 전철 티켓으로 만든 대형 아톰 모자이크
  4. 구글 어스로 본 미스테리 써클 Top 10
  5. 세계에서 가장 높은 폭포의 장관
  6. 세계의 멋지고 재미난 다리 10선
  7. 엇! 슈퍼맨의 집이 진짜로 있어?
  8. 버려진 슈퍼카(Super Car) 들
  9. 세계에서 가장 작은 동물 10선
  10. 할로윈의 저주? 호박에게 이런 잔인한 일이..
  11. 이런 케이크는 먹기 힘들겠다 ^^
  12. 난, 흰색이 좋아. 신기한 알비노 동물들
  13. 너 초등학생이냐? 초등학생도 이런 건 안틀려!
  14. 독창적이고 실용적인 머그컵들
  15. 세계 최초 디지털 카메라는 이렇게 생겼다.
  16. 눈(Snow)에 얼굴 눌러 만든 환상적인 사진
  17. 우주에서 가장 큰 별, 그 어마어마한 크기란...
  18. 지구상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 3선
  19. 해변의 이상한 조형물
  20. 호수 안에 섬, 그 섬안에 다시 호수가 있는 호수
  21. 무당벌레 비행 모습 초고속 촬영.. 날개의 비밀
  22. 구글맵 때문에 들통난 여자 친구 행각
  23. 수분만에 홍수에 절단나는 도로
  24. 괴상한 페이스 페인팅(Face Painting) 괴짜 인생
  25. 구름으로 빚은 멋진 조각
  26. 깜찍한 벤또 (일본 도시락) 의 세계
  27.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들
  28. 꺄아악, 우리 주변에 인간이 있다구!
  29. 톡톡튀는 엘리베이터 페인팅 아이디어
  30. 2013년, 인간 뇌 시뮬레이션하는 슈퍼컴퓨터 등장 전망
  31. 쌍둥이 집, 하나는 버려지고..
  32. 이렇게 터무니 없이 비싼 일상용품, 손 떨려 쓸 수나 있나?
  33. 화장실에 짜릿한 스키 점프대?
  34. 양떼의 환상적인 매스게임
  35. 서로 다른 해(年)에 태어난 쌍둥이? (두달 터울?)
  36. 재미있는 상상력 발휘된 머그컵 (Mug Cup)들
  37. 신종플루와 함께 등장한 신종 마스크 패션
  38. 에베레스트 산을 가장 많이 정복한 사람은?
  39. 우주인처럼 보이게 하는 신형 우산
  40. 기막힌 몸매 이면에 숨겨진 기막힌 비밀은?
  41. 25년간 엄청나게 변해버린 라스베가스 도시
  42. 로봇이 만들어 주는 커피는 맛있을까?
  43. 아마존에서 살 수 있는 기묘한 상품 10가지
  44. 미국보다 6배나 더 교육비에 지출하는 한국
  45. 인터넷을 전부 프린트 한다면?
  46. 라스베가스에 등장한 스트립 (Strip) 공연 트럭
  47. 나무로 만든 백만 원짜리 친환경 마우스 등장

신고
16 Comments
  • 프로필사진 bgs+ 2010.02.13 17:06 신고 오호- 신기한 일(?)이...
    그럼 일본에선 또 어떻게 출발을 시킨건지... 참;;

    근데 승객들은 보상을 받을 수 있는건가요? 이것도 항공기 안전 문제라고 해서 원칙적으론 보상이 안되는건가요;; 물론 항공사측에서 일정부분 보상을 하긴 하지만요;;

    오랫만에 댓글 남겨봅니다 :) 새해복 많이 베푸시고 많이 받으시기를~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5 10:28 신고 출발할 때는 몰랐던 모양입니다.
    이륙하고 나서 직원이 면허증이 브리핑실에 있는 걸 알았다고 하니...
    bgs+ 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
  • 프로필사진 아무래도 2010.02.13 20:48 신고 항공사의 과실이 있었을테니 보상이 가능할것 같은데요. 해당 부조종사는, 징계 먹을수도 있을것 같구요.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5 10:29 신고 보상이 가능할 수도 있을 거는 같습니다만... ^^
    부조종사가 안됐다는... 사실 누구나 실수는 할 수 있는 거지만, 왠지 조종사들의 실수는 사고로 이어질 것 만 같아 민감한 문제일것 같아서요..
  • 프로필사진 변성탱이 2010.02.13 21:34 신고 조종사면허소지검사는 누가 하나요? 어쨌든 이유가 어이없긴 하네요..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5 10:29 신고 검사를 늘 하는 건 아닙니다.
    불시에 하죠..
    아래 hOOn님께서 상세하게 답해 주셨네요.^^;;
  • 프로필사진 송지하 2010.02.13 23:23 신고 점프시트에 앉아 다른조종사 눈치보면서 가는게 더 힘들까요, 객실에앉아 다른승객들 눈치보면서 가는게 더 힘들까요? ㅎㅎ
    명절 전날 고생이 많으십니다.
    방금 네이트 기사봤는데 김포 도착 후 잃어버렸다고 나오던데요?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5 10:30 신고 이래나 저래나 그 조종사는 죽을 맛이었을 겁니다. ^^
    일본 기사에 근거한거니 일본에서 잃어버린 게 맞을 겁니다.
  • 프로필사진 hOOn 2010.02.15 00:19 신고 항공종사자 (조종사, 정비사, 운항관리사)에 대한 검사는 감항당국에서 합니다.
    대한민국의 경우에는 KCASA라고 하는 국토해양부 산하 항공안전본부에서 하고 있답니다.
    그런데 대한민국 항공사라고해서 대한민국 감항당국에서만 항공안전에대한 감독을 하는것은 아닙니다. 대한민국 비행기가, 미국, 유럽, 일본, 중국..등등 여러나라에 취항하기 때문에 해당 국가 기관에서 안전성에대해 감사를 하게 됩니다. FAA, EASA, CAAC, JCAB와 같은 국가 기관에서, 자국에 취항하는 항공사에대한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기위한 감독을 수시로 하게 됩니다. 대한민국 항공사는 대한민국 항공당국뿐아니라, 취항국가의 항공당국으로부터 수시로 감사를 받게 되는것이죠..;; 항공안전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보시면 되겠네요~

    여담으로 이번 ANA 조종사의 면허증 분실사건이 일어나기 이전에, JAL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김포에서 하네다로 비행이 계획된 JAL 항공기의 조종사가 이번 ANA건과 같이 면허증을 소지하지 않고 있었던 것이죠.. 때마침 JCAB의 감사가 있던 날이었고, 해당 조종사는 JCAB에 지적이 되어서,비행이 금지되었습니다. 그냥 나가면 불법이죠.;; 다행히 JAL의 경우에는 한국에 Stanby 조종사가 있었기 때문에, DELAY 없이 On Time으로 운항을 할 수 있었습니다. 이번 ANA의 경우에는.. JAL에서 이미 유사사례가 발생했었고, 감항당국으로 보고가 되었기 때문에, 가볍게 생각할 수 없는 사안이었을겁니다. 무려 5시간이나 DELAY 되었지만, 어쩔수 없는 조치를 취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항공종사자들은 항공기의 안전운항을 위해서 중대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항공종사자인 운항관리사, 정비사, 조종사의 승인이 없이는 항공기의 비행이 이루어질수가 없습니다. 안전에 대한 보증을 하라는 의미이겠죠. 그만큼 책임감을 느껴야하는 직종이라 할 수 있겠죠..;;;

    여담으로... 항공종사자는 퇴근길에 술을 마실 수가 없답니다.;;..퇴근길에 마신 술이 과해서 다음날 숙취가 해소되지 않은 상태로 업무를 하는 경우.. KCAB에 단속된다면 무려 2년의 징역이 기다리고 있거든요..(퇴근길에 술한잔하고.. 다음날 출근했는데.;; 징역 2년?..ㅡ-ㅋ) 승객들의 안전을 위해서는 당연한 조치입니다!!!!!! 직장동료들과 맥주한잔 하고싶은 직장인에게는 가혹 할 수도있겠죠~^^ 하지만 특수하고도 책임감을 요하는 직업을 선택한 항공종사자라면, 안전을 위해서 너무나도 당연히 지켜야 하는 규정이 아닌가 싶습니다.^^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5 10:31 신고 어이쿠... 이런 장문의 답변을

    감사합니다.

    hOOn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셔요 ^^;;
  • 프로필사진 변성탱이 2010.02.16 20:06 신고 제 질문 댓글 보고 쓰신건지 모르겠지만 자세히 설명해주셨어요. ㅎㅎ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젤가디스 2010.02.16 06:35 신고 그러고보니 설날인데 덕담도 못드렸네요. 마래바님 새해 복 많으시고 건강하세요.
  • 프로필사진 젤가디스 2010.02.16 06:38 신고 그런데 세뱃돈은 어떻게.. ^^;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6 17:59 신고 세뱃돈은 외상입니다.
    언제 한번 오프에서 뵈면 그때를 기약하기로 하고요.. 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프로필사진 구차니 2010.02.16 09:35 신고 그런데 저런일이 발생하면 손발이 후들거려서(?) 조종에 문제는 없을려나요?
    이런 사태라면 다른 기장을 탑승시키는게 오히려 안전에 좋지 않을까 생각이 되네요.


    음.. 퀵으로 보내주면 안되었을려나요? ㅋㅋ
    면허증만 비행기로 배송해주면 시간이 단축되었을텐데요 ㅎ
  • 프로필사진 마래바 2010.02.16 18:00 신고 그래서 해당 조종사는 조종간을 잡지 않고 승객으로 되돌아간 것 같습니다.
    그런 상황에서 마음의 평정심을 갖긴 어려울테니깐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