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족

외교관 기내 흡연, 농담 때문에 전투기 출격 본문

주절주절/재미난 이야기

외교관 기내 흡연, 농담 때문에 전투기 출격

마래바 2010.04.09 19:19

현재 거의 대부분 항공기에서는 금연이 원칙이다.  물론 간혹 흡연을 허용하는 항공사도 있기는 한 모양인데, 거의 모든 항공사에서 기내 흡연은 불법으로 되어있다.

하지만 정말 참기 힘든 사람들이 있는 지 간혹 화장실에서 피우다가 들켜 벌금형을 물기도 하는 기사를 간혹 볼 수 있다.

지난 7일 승객 157명과 승무원 6명을 태우고 미국 워싱턴을 출발해 덴버로 향하던 유나이티드항공 663편 항공기로부터 관제로 긴급 연락이 날아왔다.

항공기 안에서 구두 폭발물을 이용해 테러가 있었다는 제보로 F-16 전투기 2대가 발진했고, 유나이티드항공 663편은 이 전투기의 호위를 받으며 덴버까지 날아갔다.

하지만 정작 테러(?) 범인은 젊은 카타르 3등 서기관이자 부영사인 외교관인 것으로 드러났다.  그리고 실제로는 테러를 가하려는 목적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단지 기내 화장실에서 담배를 피웠던 것이 전부였다는 것이다.

문제의 주인공과 원망스런 담배 ^^

문제의 주인공과 원망스런 담배 ^^

그런데 왜, 항공기에서는 이 승객이 구두 폭탄으로 테러 시도를 했다고 연락했던 것일까?

이유는 이랬다.

담배를 피우고 싶어 참을 수 없었던 카타르 외교관인 Madadi 는 소지하고 있던 담배를 화장실에서 몰래 피우기 시작했다.

그런데 담배 연기 냄새는 화장실 밖으로 흘러갔고, 이를 감지한 승무원이 기내 보안요원에게 연락했다.  화장실 문을 열자 드러난 장면은 화장실 안 뿌연 연기와 함께 신발 밑에 불꽃이 일고 있었던 것..

이에 보안요원은 신발 밑창에 폭약을 설치한 폭발물로 판단했고, 즉각 항공 관제로 긴급 비상연락을 취했다.   하지만 도착해 조사해 보니, 이 승객의 신발은 물론 신체 어디서도 폭약을 발견되지 않았고, FBI 조사 후 별다른 처벌없이 풀려났다.

보안요원이 판단했던 신발 폭탄은 없었다.  단지 이 담배를 참지 못했던 외교관이 급한 나머지 담배 꽁초를 발로 비벼 끄려고 했던 것을 신발 폭탄으로 착각했던 것이다.   이 승객 당사자 또한 폭탄이라고 했지만 농담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이나 우리나라 등 대부분 국가에서는 비행기를 타기 위해 보안검색을 받을 때, 신발을 벗어 검사를 받는다.  신발 안에 폭약이 있을 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이는 지난 2001년 파리-마이애미 항공편에 탑승한 알카에다 동조자로 알려진 리차드 레이드'신발 폭탄'을 시도했던 것에서 비롯되었다.  비록 어설픈 시도로 인해 실패한 테러였지만, 폭발물을 가진 채 각종 엑스레이 보안장비를 무사 통과했다는 것에 미국과 항공업계는 경악을 금치 못했었다.

신발폭탄 테러 시도 때문에 신발도 보안검색 대상에 포함돼..

신발폭탄 테러 시도 때문에 신발도 보안검색 대상에 포함돼..


이로인해 전세계 항공업계에는 신발 보안검사라는 번거로운 절차가 추가되었다.  공항에서 휴대품과 신체 보안검사를 하는 과정에 신발이라는 항목이 추가된 것이다.

보안요원이 폭탄테러라고 판단했던 근저에는 승객이 아랍계였다는 사실도 큰 몫을 한 것은 틀림없다.  하지만 이 승객은 담배를 피우다 틀키자 폭탄이라고 말했던 것이 사실이라면 그 젊은 외교관은 실수 중에도 큰 실수를 한 것이다.  가뜩이나 테러 공포증에 시달리는 미국인들을 놀려 먹고 싶었던 것일까?

하여튼 기내에서는 담배 피우지 말자.  불법이다.  잘못하면 처벌 받을 수도 있다.  그리고 그 젊은 외교관처럼 엄한 농담으로 비상사태는 만들지 말아야 한다.

그 비행기에 탔던 승객들은 얼마나 공포에 떨었을까?  생각만 해도 아찔하다. 


  1. 놀라운 모래조각 작품 (오우 ! 놀라워라 ~~)
  2. 땅으로, 바닥으로, 물속으로 처박히는 자동차들
  3. 전철 티켓으로 만든 대형 아톰 모자이크
  4. 구글 어스로 본 미스테리 써클 Top 10
  5. 세계에서 가장 높은 폭포의 장관
  6. 세계의 멋지고 재미난 다리 10선
  7. 엇! 슈퍼맨의 집이 진짜로 있어?
  8. 버려진 슈퍼카(Super Car) 들
  9. 세계에서 가장 작은 동물 10선
  10. 할로윈의 저주? 호박에게 이런 잔인한 일이..
  11. 이런 케이크는 먹기 힘들겠다 ^^
  12. 난, 흰색이 좋아. 신기한 알비노 동물들
  13. 너 초등학생이냐? 초등학생도 이런 건 안틀려!
  14. 독창적이고 실용적인 머그컵들
  15. 세계 최초 디지털 카메라는 이렇게 생겼다.
  16. 눈(Snow)에 얼굴 눌러 만든 환상적인 사진
  17. 우주에서 가장 큰 별, 그 어마어마한 크기란...
  18. 지구상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 3선
  19. 해변의 이상한 조형물
  20. 호수 안에 섬, 그 섬안에 다시 호수가 있는 호수
  21. 무당벌레 비행 모습 초고속 촬영.. 날개의 비밀
  22. 구글맵 때문에 들통난 여자 친구 행각
  23. 수분만에 홍수에 절단나는 도로
  24. 괴상한 페이스 페인팅(Face Painting) 괴짜 인생
  25. 구름으로 빚은 멋진 조각
  26. 깜찍한 벤또 (일본 도시락) 의 세계
  27.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들
  28. 꺄아악, 우리 주변에 인간이 있다구!
  29. 톡톡튀는 엘리베이터 페인팅 아이디어
  30. 2013년, 인간 뇌 시뮬레이션하는 슈퍼컴퓨터 등장 전망
  31. 쌍둥이 집, 하나는 버려지고..
  32. 이렇게 터무니 없이 비싼 일상용품, 손 떨려 쓸 수나 있나?
  33. 화장실에 짜릿한 스키 점프대?
  34. 양떼의 환상적인 매스게임
  35. 서로 다른 해(年)에 태어난 쌍둥이? (두달 터울?)
  36. 재미있는 상상력 발휘된 머그컵 (Mug Cup)들
  37. 신종플루와 함께 등장한 신종 마스크 패션
  38. 에베레스트 산을 가장 많이 정복한 사람은?
  39. 우주인처럼 보이게 하는 신형 우산
  40. 기막힌 몸매 이면에 숨겨진 기막힌 비밀은?
  41. 25년간 엄청나게 변해버린 라스베가스 도시
  42. 로봇이 만들어 주는 커피는 맛있을까?
  43. 아마존에서 살 수 있는 기묘한 상품 10가지
  44. 미국보다 6배나 더 교육비에 지출하는 한국
  45. 인터넷을 전부 프린트 한다면?
  46. 라스베가스에 등장한 스트립 (Strip) 공연 트럭
  47. 나무로 만든 백만 원짜리 친환경(?) 마우스


신고
10 Comments
댓글쓰기 폼